4.10 총선 대비 약사(藥事) 정책 건의서 배포

4.10 총선 대비 약사(藥事) 정책 건의서 배포

대한약사회(회장 최광훈)는 8일, “2024 약사(藥事) 정책 건의서”를 제작해 전국 16개 시도지부에 배포했다.

오는 4.10(수) 실시되는 ‘제22대 국회의원선거’와 관련해 각 정당과 전국의 출마 후보자들에게 약사회의 정책방향 및 국민건강증진 방안 등을 알리는 데 활용한다는 취지다.

정책건의서는 다음과 같이 총 15개의 정책제안으로 구성되어 있다.

▲약사․한약사 역할 명확화

▲의약품 수급 불안정 현상 해소

▲비대면 진료 시범사업 확대 및 약배달 반대

▲공적 전자처방전 전달시스템 구축

▲보험재정 절감과 국민의 의료이용 합리화를 위한 동일성분명조제 활성화 기반 마련

▲불법․편법 약국 개설 근절 및 관리 강화

▲안전상비의약품 품목 확대 반대

▲편의점 내 안전상비의약품 자동판매기 실증 특례 반대

▲동물병원 인체용의약품 공급 사용 관리체계 강화

▲동물용의약품 공급 제약사의 약국 공급 거부 개선

▲국민의 의약품 안전사용 교육 활성화

▲초고령화 사회의 안전한 의약품 사용을 위한 지역사회 방문약물관리 서비스 제도화

▲약무직 공무원 채용 개선 및 직렬․직류 분리

▲약무직 의료업무수당 인상

▲약사지도 점검 체계 일원화

약사직능 수호를 위해 가장 중요한 현안인 약사․한약사 역할 명확화, 비대면진료 시범사업 확대 및 약배달 반대와 함께 의약품 수급 불안정 현상 해소, 동일성분명조제 활성화, 의약품안전사용 교육 활성화 등 국민의 건강과 편의를 위한 제안이 담겨 있다.

김대원 부회장은 “이번 정책 건의서에 담긴 약사회의 주요 정책제안이 각 정당의 보건의료 공약에 반영되어, 국민과 약사직능에 도움이 되는 훌륭한 정책들이 수립되길 기대한다“고 전했다.

뉴스미터 뉴스미터관리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