권지아씨, 살풀이춤으로 대통령상 수상

권지아씨, 살풀이춤으로 대통령상 수상
<제17회 온나라 전통춤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권지아씨>

국립국악원(원장 김영운)이 9월 5일 개최한 제17회 온나라 전통춤 경연대회에서 권지아씨(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무용과 재학)가 민속춤 <살풀이>로 최우수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.

권지아는 “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이다. 좋은 춤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스승과 가족에게 감사드리며, 앞으로 전통춤을 배우면서 춤사위 뿐 아니라 그 안에 내재된 정신까지 배우도록 노력하겠다.”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.

금상인 국무총리상은 <승무>를 춘 양수현씨, 은상인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<태평무>를 춘 유진주씨, 동상인 국립국악원장상은 궁중춤 <춘앵전>을 춘 장유경씨가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되었다.

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대통령상과 상금 500만원이, 금상 수상자에게는 국무총리상과 상금 250만원이, 은상 수상자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상금 150만원이, 동상 수상자에게는 국립국악원장상과 상금 100만원이 각각 수여된다.

올해로 17회를 맞이한 <온나라 전통춤 경연대회>는 전통춤 분야 우수 인재를 발굴하고 궁중춤과 민속춤의 균형 있는 발전과 진흥을 위해 국립국악원이 주최하는 대회이다. 역대 수상자들은 국내 유수 단체의 단원으로 채용되는 등 전통춤의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.

※ 부문별 수상자 명단 ※

△대통령상(최우수상) 권지아 △국무총리상(금상) 양수현 △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(은상) 유진주 △국립국악원장상(동상) 장유경

뉴스미터 뉴스미터관리자